• 0.50%
  • 변경일 [2020.05.28]
  • 0.86%
  • 공시일 [2021.02.15]
  • 0.90%
  • 공시일 [2021.02.15]
  • 0.85%
  • 변경일 [2021.03.02]
  • 1.02%
  • 변경일 [2021.03.02]
에스원NS
고객센터
Home   /   고객센터   /   금융정보
새소식/부동산 종합 뉴스

외국인이 많이 산 코스닥 종목 노려볼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금리비교몰 작성일21-02-22 09:41 조회12회
  • 목록

본문

아프리카TV, 클래시스 등 코스닥 순매수 강도 상위권
외국인 수급, 올해 3거래일 빼고 코스피 방향성 일치
“외국인, 지수보단 특정 섹터 집중…소재·금융”

연초 급등했던 코스피가 제자리걸음을 하면서 밀려 들어오던 개인 투자자 자금도 주춤한 모양새다. 반대급부로 외국인 자금 영향력이 커진 것으로 평가된다. 이들은 백신 접종 이후 경기 회복이 본격화되면서 경기민감 업종에 대한 투자에 집중하는 경향을 띠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가운데 경기 회복 온기가 대형주의 코스피에서 중소형주의 코스닥으로 넘어가고 있어, 외국인이 투자하는 코스닥 종목에 관심을 둬봄 직하단 조언이 나온다.

“개인 매수 공백 상황서 외국인 영향력 확대”

2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18일 투자자예탁금은 66조915억원을 기록했다. 74조4559억원으로 최대치를 기록했던 지난 지난 1월 12일 이후 좀처럼 70조원을 넘지 못하고 횡보하고 있다. 개인 투자자 매수 규모도 지난달 대비 줄었다. 개인은 이달 들어 지난 19일까지 코스피에서 5조2070억원을 사들였다. 개인이 코스피 상승을 견인했다는 평가가 나왔던 지난달엔 총 22조3000억원을 순매수했다. 코스피가 3200선 아래에 머무는 탓에 개인은 관망세로 돌아섰다는 평가가 나온다.

팽창하던 개인의 위세가 약해지면서 상대적으로 외국인의 존재감이 확대되고 있다. 외국인은 이달 들어 지난 18일까지 2126억원 누적 순매도를 기록했지만, 지난달 총 5조2996억원 순매도한 것에 비하면 규모가 확 줄었다.

외국인이 수급과 코스피 지수의 방향성은 거의 일치했다. 올해 총 33거래일간 외국인 수급과 지수가 반대됐던 날은 단 3거래일밖에 없었다. 나머지 30일은 외국인이 사면 코스피도 오르고, 팔면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최유준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외국인을 대표하는 미국계 자금은 지난해 팬데믹(전염병 대유행) 이후 지난달까지 순매도를 나타내고 있는데, 추세적 매수를 띈 외국인 자금이 돌아올진 아직 의문”이라며 “그럼에도 외국인이 산 날은 상승 마감하는 등 최근 개인의 매수 공백이 이어진 상황에서 유입되고 있는 외국인의 영향력이 확대되고 있다”라고 평가했다.

“외국인 패시브 들어올 환경 아닌 이상 매기는 코스닥”

환율과 이익 성장을 기반으로 매수를 결정하는 외국인이 당분간 코스피 지수 자체를 지속적으로 사는 일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원/달러 환율도 1100원대에서 횡보할 걸로 전망되는데다 코스피 기업들의 이익 전망치 증가도 더는 가파르게 진행될 가능성이 작기 때문이다.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12개월 선행 코스피 주당순이익(EPS)의 지난해 말 대비 최근 증가율은 약 5%로 이머징 마켓이 4%를 차지한 것에 비해 개선 폭이 컸다. 당분간 이익 전망치의 키 맞추기가 진행될 확률이 높은 셈이다. 그럴 동안에는 외국인의 국내 증시에 대한 시각이 쉽게 바뀌진 않을 것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외국인 주가 설명력이 커진 상황인 만큼, 이들의 선택적 수급이 어떤 것에 집중돼 있는지가 관건이 되고 있다는 평가다. 최유준 연구원은 “외국인 수급은 코스피 전체보단 특정 섹터에 집중될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며 “연초 이후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소재, 금융 섹터가 외국인 순매수 강도가 높은데, 인터넷과 게 임 등으로 구성된 커뮤니케이션을 제외하면 물가 반등에 베팅하는 리플레이션(reflation·디플레이션에서 벗어났지만 심각한 인플레이션까진 이르지 않은 상태) 트레이드로 당분간 이쪽에 무게가 실릴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설명했다.

외국인이 집중하는 종목 중에서도 대형주보단 중소형주가 몰려 있는 코스닥이 강세를 보일 걸로 점쳐진다. 실물 경기 회복과 일시적 원화 약세가 동시에 일어나는 환경에선 중소형주 강세가 일반적인데다, 최근 코스피와 코스닥 수익률의 격차도 크게 벌어져 있기 때문이다. 지난해 11월부터 이날까지 코스피는 37.1% 상승한 반면 코스닥은 21.7% 올라 격차는 15.3%p다.

김용구 삼성증권 연구원은 “투자자의 초점은 코스피 대형주에서 코스닥 중소형주로 이동할 걸로 보인다”며 “코스피와 코스닥 3개월 수익률 격차가 통계적 상방 임계구간인 20%p 가까이 확대된데다 당장 외국인 패시브 자금이 들어올 환경이 아닌 이상 시장 매기는 코스닥으로 흐를 것”이라고 판단했다.

코스닥150에 속한 종목 중 연초 대비 이날까지 외국인 순매수 강도 상위 종목은 아프리카TV(067160)(7.5%p), 클래시스(214150)(6.7%p), 유진테크(084370)(4.8%p), 메디포스트(078160)(4.4%p), 씨젠(096530)(3.5%p), 주성엔지니어링(036930)(3.2%p), 안트로젠(065660)(2.6%p), 리노공업(058470)(2.6%p), 대주전자재료(078600)(2.4%p), 슈피겐코리아(192440)(2.3%p) 등이다.
  • 목록

새소식/부동산 종합 뉴스 목록

Total 278건 1 페이지
새소식/부동산 종합 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78 3% 성장률 유지한 한은, 인플레 우려에 물가전망은 1.3… 금리비교몰 02-25 9
277 '시세조작'이라는 TOP10 ‘신고가 취소’ 분석해보니 금리비교몰 02-24 10
열람중 외국인이 많이 산 코스닥 종목 노려볼까 금리비교몰 02-22 13
275 1000% 넘게 뛴 비트코인…"달러·중앙권력 불신 때문" 금리비교몰 02-18 12
274 청년층 알바 자리도 실종···20대 임시·일용직 1년새 2… 금리비교몰 02-17 12
273 '세뱃돈·상여금은' 최대 4% 고금리 적금에… 금리비교몰 02-15 12
272 P2P 제휴 속속 종료하는 금융플랫폼…투자자 탈출 러시 어… 금리비교몰 02-08 24
271 83만호 공급 계획 "규제 완화는 긍정적이지만 재산권 등 … 금리비교몰 02-04 25
270 `집값 반드시 잡는다`…수도권 택지까지 긁어모으는 정부 금리비교몰 02-01 36
269 '빚투' 우려에 은행권, 대출금리 높이고 마통 한도 절반 … 금리비교몰 01-28 39
268 비싼 아파트 더 오르고 싼 아파트는 덜 올랐다…자산 양극화… 금리비교몰 01-27 30
267 "이자소득 연 18조원…상위 0.1%가 3.1조원 벌어" 금리비교몰 01-26 27
266 부동산 임대소득 1100명 1조…평균 9억원 금리비교몰 01-25 29
265 125조원 코로나 대출 만기 연장… 잠자는 연체율 터질라 금리비교몰 01-20 36
264 세입자 10명 중 7명 이상 '재계약 성공'… 신규계약과 … 금리비교몰 01-19 38
게시물 검색
서비스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