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50%
  • 변경일 [2020.05.28]
  • 0.92%
  • 공시일 [2021.07.15]
  • 0.81%
  • 공시일 [2021.07.15]
  • 1.16%
  • 변경일 [2021.07.27]
  • 1.37%
  • 변경일 [2021.07.27]
에스원NS
고객센터
Home   /   고객센터   /   금융정보
새소식/부동산 종합 뉴스

금리 부담된다면...고정금리 갈아탈 수 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금리비교몰 작성일21-07-14 12:28 조회7회
  • 목록

본문

15개 은행에서 금리고정형, 상환액고정형 상품 출시
금리 고정형은 금리 상승폭을 연 0.75%p로 제한
상환액 고정형은 10년간 금리상승폭 2%p로 막아

금리인상 부담을 낮출 수 있는 ‘금리상승 리스크 완화형 주택담보대출’ 2종이 15일부터 나온다. 금융위원회는 금융권 협의를 통해 금리상승폭을 일정 한도로 제한하는 ‘금리상한형 주택담보대출’과 금리상승시 원금상환액을 묶어두는 ‘월상환액 고정형 주택담보대출’상품이 15일부터 전국 15개 은행에서 가입 가능해진다고 14일 밝혔다. 15개 은행은 국민·신한·하나·우리·농협·기업·SC·씨티·대구·부산·광주·제주·전북·경남·수협 등이다.

금리상한형 주담대는 5년간 금리 상승 폭을 2%포인트로 묶고, 연간 상승폭을 0.75포인트까지로 제한한다. 일반적인 주담대 상품의 연간 금리상한폭은 1%p다. 기존 주담대 차주도 이 조건을 적용할 수 있다. 갈아타지 않고 ‘특약’만 추가하면 된다. 그 대신 기존 대출 금리에 0.15~0.20%p의 가산금리가 붙는다. 하지만 특약이 필요없다고 판단되면 언제든 특약을 해지할 수도 있다. 2억원을 30년간 변동금리 대출로 2.5% 금리를 적용하는 경우 매월 79만원씩 원리금을 상환한다. 이 경우 특약으로 금리상한형 주담대 조건에 가입하면 원리금이 조금 늘어나는 대신 금리부담은 줄어든다. 변동금리로 금리가 2%p오르는 경우 월 100만6000원을 상환해야 하지만 금리상한형 조건을 가입하면 가산금리 0.15%p가 추가되고 금리 상승폭은 최대 0.75%p로 제한된다. 이 경우 상환액은 88만4000원이 된다.

월상환액 고정형 주담대는 변동형 대출에 비해 연 0.2~0.3%p를 더한 수준으로 이용할 수 있다. 기존 대출자는 대환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10년간 금리 상승폭은 2%p, 연간 1%p로 제한해 금리가 급상승할 경우 이자상환액이 월 상환액을 초과하는 상황을 방지토록 했다. 이 경우 금리가 오르더라도 이용자는 10년간 월 상환액 부담이 늘지 않는다. 금리가 내려가면 원금상환이 빨라지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예를 들어 2억원을 30년간 변동금리로 대출받아 2.5%의 금리를 적용하는 경우 매월 79만원씩 원리금을 상환한다. 이를 월상환액 고정형 상품으로 대환하면 10년간 월 상환액은 매월 81만1000원으로 고정할 수 있다.

금융당국은 금리상승 리스크 완화형 상품을 파는 은행들에게 정책적 인센티브를 부여할 예정이다. 해당 상품을 팔때마다 은행들이 내는 주택금융신용보증기금출연료를 고정금리 대출과 마찬가지로 낮게 적용할 예정이다. 은행들이 내는 출연료는 통상 이용자의 금리에 포함되는 경우가 많다. 변동금리상품의 경우 출연료를 낼 때 은행에 메기는 요율은 0.30%다. 이를 금리상한형 혹은 고정금리 대출로 변경해주는 경우 0.05%로 요율을 0.25%p 낮춰준다.

당국은 금리상승리스크 완화형 상품에 대해 1년간 운영 경과를 살핀 후 연장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금융위 관계자는 금리상승 리스크 완화형 대출 이외에도 △보금자리론 서민 우대프로그램 △40년 초장기 모기지 민간 확대도입 △중금리 대출 지속확대 등의 정책을 펴나가기로 했다.
  • 목록

새소식/부동산 종합 뉴스 목록

Total 348건 1 페이지
새소식/부동산 종합 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48 슬픈 담합의 끝…콘크리트 파일 짬짜미 24社 ‘1천억대’ … 새글 금리비교몰 07-26 4
347 5년간 실업급여 6회 이상 받으면 절반 깎는다 금리비교몰 07-23 2
346 부동산 '신고가' 알고보니 허위신고…국토부 조사 결과 발표 금리비교몰 07-22 4
345 분양 아파트 팔아 웃돈 1800만원 챙겼는데…벌금 2000… 금리비교몰 07-21 3
열람중 금리 부담된다면...고정금리 갈아탈 수 있다 금리비교몰 07-14 8
343 자꾸 한도만 줄어듭니다…마이너스 통장에 무슨 일이 금리비교몰 07-13 6
342 [해외주식 길라잡이] 미국 빅테크, 반독점 우려 완화 금리비교몰 07-07 8
341 60세이상 연소득 3000만원 이하에 종부세 과세유예 추진 금리비교몰 07-05 10
340 IMF도 인정한 美 금리인상…"내년말 쯤부터 시작해야" 금리비교몰 07-02 16
339 서울 집값 17% 상승했단 정부, 공시가는 86%나 급등 금리비교몰 07-01 14
338 비트코인 100만개 보유 큰손 사망...소유권 어디로 금리비교몰 06-29 9
337 로또·연금 당첨 566억원 주인 못 찾아…‘5천원 당첨’만… 금리비교몰 06-28 12
336 심상찮은 수도권 집값…벌써 10% 넘게 오른 곳 수두룩 금리비교몰 06-25 11
335 '상위 2%' 종부세 논란 "보유세를 부유세로 만들어" 금리비교몰 06-23 13
334 보험사 주담대 금리 ‘쑤욱’… “은행 이자보다 싸다” 옛말 금리비교몰 06-22 16
게시물 검색
서비스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